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프로축구 K리그, 7월 10일부터 유관중 전환 예정 06-30 18:35


이르면 7월 10일 벌어지는 부산과 FC서울의 K리그1(원) 11라운드 경기부터 프로축구에 관중 입장이 가능할 전망입니다.


프로축구연맹은 "방역당국, 문화체육관광부와 관중 허용 시점과 규모 등을 수시로 협의 중"이라면서 "문체부의 세부 지침이 나오면 한 주 정도의 준비 기간을 둔 뒤 유관중으로 전환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현재 1단계인 사회적 거리두기가 코로나19 확진자 증가로 2단계로 격상되면 문체부 판단에 따라 프로스포츠 제한적 관중 허용은 미뤄질 수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