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통일부 "박상학 살포 전단 北으로 날아간 것 없어" 06-23 21:47


통일부는 대북전단을 날린 박상학 대표 측이 구매한 준비물자 내역과 풍선을 날린 당시의 풍향 등을 감안할 때 북측 지역으로 이동된 전단은 없는 것으로 파악한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통일부는 홍천에서 발견된 풍선에는 박 대표 측에서 주장한 소책자, 달러, SD카드 등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또 박 대표 측이 경찰의 강화된 단속으로 수소가스 확보가 어려워지자, 풍선 1개를 날릴 수 있는 정도의 헬륨가스를 구매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통일부는 "박 대표 측이 대북전단 살포 시도를 지속하고, 허위 사실로 남북 간 긴장을 고조시키고 지역주민들의 생명·안전을 위협한 데 대해 엄중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