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신규 확진 49명…리치웨이발 누적 153명

06-13 15:11


[앵커]


국내 코로나19가 수도권을 중심으로 계속 확산하고 있습니다.

어제는 50명 가까운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는데요.

방문판매업체 리치웨이발 누적 확진자는 150명을 넘어섰습니다.

보도국 연결해보겠습니다.

조성미 기자.

[기자]


네,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어제 하루 49명 추가로 발생해 모두 1만 2,051명으로 늘었습니다.

신규 확진자 수는 그제 56명에 비해 줄었지만 수도권의 확산세는 꺾이지 않고 있습니다.

신규 확진자 49명 가운데 44명은 지역사회에서 감염됐고, 5명은 해외에서 유입됐는데요.

지역사회 감염자 44명 중 43명은 수도권에서 나왔습니다.

서울 29명, 경기 13명, 인천 1명입니다.

나머지 1명은 충남에서 발생했습니다.

수도권에서는 연쇄 집단감염이 확산하면서 이처럼 신규 확진자가 계속 속출하고 있는데요.

서울 관악구 방문판매업체 리치웨이 관련 누적 확진자는 14명이 추가돼 모두 153명으로 늘었습니다.

서울 양천구 탁구장발 누적 확진자는 62명으로 1명 증가했습니다.

또 수도권 개척교회 관련 확진자가 5명 추가돼 모두 100명으로 증가했습니다.

노인요양시설 집단감염도 이어지고 있는데요.


서울 도봉구 성심데이케어센터 관련 확진자는 2명 추가로 발생해 모두 16명이 됐습니다.


한편, 완치돼 격리해제된 확진자는 1만691명으로 그제보다 22명 늘었습니다.

완치율은 88.7%로 집계됐습니다.

사망자는 추가로 발생하지 않아 277명을 유지했습니다.

방역 당국은 주말을 맞아 종교행사는 가급적으로 비대면으로 하고, 각종 소모임은 취소하거나 연기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