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식당주인 유인해 흉기로 찌른 남성 징역 5년 06-06 14:39


식당에서 소란을 피운 뒤 사과하겠다며 식당 주인을 유인해 흉기로 찌른 남성이 실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서울남부지법은 살인미수 혐의로 기소된 이 모 씨에게 징역 5년을 선고했습니다.


이 씨는 지난 3월 서울 구로구의 한 음식점에서 술에 취해 소란을 피운 뒤, 사과하고 싶다며 주인을 골목으로 유인해 흉기로 전치 5주 부상을 입힌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