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월드줌인] 미국 인종차별 시위 격화에 군 투입…추모 물결도 06-01 18:20


미국에서 흑인 남성이 백인 경찰관의 강압적인 체포로 숨진 데 대한 항의 시위가 전역으로 확산하고 있습니다.
곳곳에서 약탈과 방화를 동반한 폭동과 함께 일부에서는 총격사건도 발생했고, 주 방위군을 소집한 지역도 수도 워싱턴D.C.를 비롯해 15개 주로 늘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이번 시위와 관련해 배후에 '급진좌파'가 있다며 테러조직으로 지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이번 시위를 이념 대결 구도로 몰고가며 국론 분열을 초래하고 있다는 비판도 적지 않습니다.
이런 가운데 미국 내 스포츠·연예계 스타들은 사망한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를 한 목소리로 추모하고 있습니다.

[화면출처 : DARNELLA FRAZIER, KSTP, 인스타그램, 트위터]
[영상편집 : 이현우]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