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인천서 확진자 머물던 부동산·PC방 방문 2명 감염

05-30 18:12


인천에서 코로나19 확진자와 같은 장소에 머물렀던 주민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인천시는 계양구 주민 52세 A씨와 부평구 주민 26세 B씨가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A씨는 지난 23일과 26일, 계양구의 한 부동산에 방문해 지역 195번 확진자와 197번 확진자 등 2명과 함께 머물면서 접촉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B씨는 지난 23일 쿠팡 부천 물류센터 근무자인 지역 159번 확진자와 쿠팡 고양 물류센터 근무자인 184번 확진자가 머물렀던 부평구 한 PC방을 다녀온 뒤 검사를 받고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