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코로나 상처 음악으로 치유"…성남시향의 온라인 음악회 05-30 11:51


[앵커]


코로나19로 각종 공연이 중단되면서 모두 힘겨운 나날을 보내고 있는데요.

성남시립교향악단이 무관중 공연을 자체 제작해 유튜브에 올렸습니다.

음악 애호가들의 반응이 무척 좋습니다.

강창구 기자입니다.

[기자]


넓은 공연장의 텅빈 객석, 하지만 무대 위는 경쾌한 선율이 흐릅니다.

성남시립교향악단의 코로나 극복 마음치유 음악회입니다.

코로나19로 중단됐던 공연을 무관중으로 재개한 겁니다.

연주곡은 비발디 사계 중 '겨울'로 지휘자는 중간중간 해설을 곁들입니다.


<현장음> "추울때 이가 부딪힌다 이렇게요. 네 벌써 추워지네요."

어려운 음악도 해설이 곁들여지니 훨씬 쉽게 이해됩니다.

<금난새 / 성남시립교향악단 상임지휘자> "클래식이 대부분 어렵다고 생각하는게 당연하다는 거죠. 다시 말해서 언어로 책을 읽을 수 없을때는 번역을 해야 하듯이 클래식 음악을 해설해야 된다는 걸…"

공연실황은 60분짜리 동영상으로 제작돼 성남시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됐습니다.

<정수진 / 성남시립교향악단 사무국장> "코로나19로 인해서 지금 넉달째 공연을 못하고 있는데요. 온라인으로 관객을 만나보고자 하는 취지에서 이 공연을 기획했고요."

공연에 갈증을 느꼈던 음악 애호가들에게는 단비와도 같았습니다.

<오지희 / 경기 성남시 삼평동> "문화생활을 접할 기회가 없었는데 다행히 이번에 온라인을 통해서라도 성남시향과 금난새 지휘자님의 훌륭한 공연을 함께 접할 수 있어서 너무 좋았고…"

성남시향은 이번 온라인 음악회와 시립국악단의 공연실황을 각각 동영상 교육자료로 만들어 각급학교에 제공합니다.

연합뉴스TV 강창구입니다. (kcg33169@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