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얼굴 공개된 '박사방' 조주빈…"악마의 삶 멈춰줘서 감사"

03-25 10:12

(서울=연합뉴스)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에서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의 성 착취물을 제작·유포한 혐의를 받는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4)이 처음 얼굴이 공개된 채로 검찰에 넘겨졌습니다.

목에 보호대를 차고 머리에는 밴드를 붙인 채 얼굴을 드러낸 조씨는 "멈출 수 없었던 악마의 삶을 멈춰줘서 감사하다"고 말했는데요.

서울지방경찰청은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구속된 조씨를 25일 오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습니다. 현장 모습은 영상으로 보시죠.

<편집: 전현우>

<영상: 연합뉴스TV>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