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날씨] 밤부터 눈비 '서울 대설예비특보'…내일 강추위 02-15 16:53


희뿌연 하늘에 기온도 높습니다.

오늘 한낮에 서울은 15.6도까지 올라서, 올 들어 가장 따뜻했고, 2월 중순으론 역대 세 번째로 기온이 높았습니다.

공기도 탁합니다.

현재 서울 등 중서부를 중심으론 초미세먼지농도도 나쁨을 보이고 있습니다.

그래도 이 먼지는 점차 해소되겠습니다.

오늘 밤부터 북서쪽에서 찬바람이 불어들고, 또 점차 전국적으로 비도 내리기 때문인데요.

문제는 추워지면서 밤새 비가 눈으로 바뀌겠고, 곳곳으로 많은 양의 눈이 쌓인다는 겁니다.

서울과 경기북부와 강원영서지역엔 대설예비특보까지 내려졌습니다.

예상되는 눈의 양은 모레까지 강원산지와 제주산지에 많은 곳 15cm이상, 서울경기와 강원영서에 2~7cm, 충청과 호남에 1~5, 제주도는 1cm 내외입니다.

기온도 뚝 떨어져서 내일부터 무척 추워집니다.

내일 서울의 아침과 낮 기온이 모두 0도로, 오늘보다 최고 15도가 곤두박질치겠고요.

이후에도 기온이 계속해 내려가, 다음 주 화요일에는 -8도 선까지 떨어집니다.

추운데다, 찬바람도 강하게 불겠고, 눈까지 내려, 여러모로 피해가 우려됩니다.

대비하시기 바랍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지은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