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휴스턴, 공식 기자회견에서 사인 훔치기 사과 02-14 13:27


미국프로야구 휴스턴이 기자회견을 열어 2017년 불법으로 벌인 사인 훔치기를 공식으로 사과했습니다.


이 자리에는 짐 크레인 구단주를 비롯해 더스티 베이커 신임 감독, 간판선수인 알렉스 브레그먼과 호세 알투베가 참석했습니다.


크레인 구단주는 "이런 일이 다시 일어나지 않도록 하겠다"고 약속했고, 알투베는 "야구라는 경기에 끼친 악영향을 후회하고 잘못된 행동이었다"고 사과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