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美민주 아이오와 경선 62% 개표…부티지지 1위 이변 02-05 08:33


미국 아이오와주에서 실시된 민주당 대선후보 선출 당원대회에서 피트 부티지지 전 인디애나주 사우스벤드 시장이 중간 개표 결과 1위에 오르며 이변을 연출했습니다.


CNN방송에 따르면 62% 개표가 이뤄진 가운데 부티지지 전 시장이 26.9%를 얻어 1위를 차지했습니다.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이 25.1%로 2위, 엘리자베스 워런 상원의원이 18.3%로 3위, 대세론을 내세웠던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은 15.6%로 4위를 각각 기록했습니다.


올해 38세인 '신예' 부티지지 전 시장은 당원대회 전 실시된 여론조사에서 양강구도를 형성했던 샌더스 상원의원, 바이든 전 부통령을 누르고 1위에 오르며 초반 경선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