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인천 해안서 40대 장애인 실종 9시간 만에 숨진 채 발견 01-26 18:42


인천 바닷가에서 40대 장애인이 실종된 지 9시간여 만에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인천해경에 따르면 오늘(26일) 0시 25분쯤 인천 옹진군 장봉리 해안에서 43살 A 씨가 숨져 있는 것을 119대원이 발견했습니다.


장애인 보호시설에서 지내던 A 씨는 어제(25일) 오후 3시 10분쯤 외출한 뒤 귀가하지 않아 실종 신고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해경 관계자는 "A 씨가 입은 옷이 모두 젖은 상태인 점으로 미뤄 바다에 빠져 숨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며 "사인 분석을 위해 국과수에 부검을 의뢰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