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캐나다서 첫 '우한 폐렴' 환자…우한 방문한 50대 남성

01-26 18:24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환자가 캐나다에서도 처음으로 나왔다고 블룸버그와 로이터통신 등 외신이 현지시간 25일 보도했습니다.

캐나다 온타리오주 최고의료책임자인 데이비드 윌리엄스는 최근 중국 우한을 다녀온 50대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이 남성은 최근 중국 우한을 방문한 뒤 광저우를 경유해 지난 22일 토론토에 도착했습니다.


최근 미국에서 두 번째 확진자 발생에 이어 캐나다에서도 확진 환자가 발생하면서 북미 대륙 전역이 신종 코로나 영향권에 들어갔다고 로이터는 전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