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성착취물 국제공조 수사' 청원 20만 돌파 01-26 17:39


모바일 메신저를 통한 성 착취물 공유 문제 해결을 위해 국제공조 수사를 해야 한다는 내용의 국민청원에 참여한 인원이 20만 명을 넘었습니다.


지난 2일 올라온 이 청원에는 오늘(26일) 오후 1시 현재 21만여 명이 동의 의사를 밝혔습니다.


청원인은 지난해 2월 개설된 'n번방'이라는 이름의 텔레그램 대화방을 통해 성 착취물이 공유돼 많은 피해자가 고통받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청원인은 "텔레그램은 국외에 서버가 있고 보안이 강력해 국내 경찰이 추적하거나 수사하기 쉽지 않다"면서 공조 수사를 청원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