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신종 코로나 국내 세번째 확진자 발생…54세 한국인

01-26 11:53


국내에서 우한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세 번째 확진 환자가 나왔습니다.


질병관리본부는 중국 우한시에 거주하는 한국 국적의 54살 남성을 오늘(26일) 확진 환자로 분류하고 격리 치료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 환자는 지난 20일 일시 귀국했으며 어제(25일) 증상을 발견해 질병관리본부 콜센터에 신고했습니다.


현재는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인 경기 명지병원에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오늘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