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엄홍길 드론, 네팔 1차 수색서 '열 감지 실패' 01-22 13:15


산악인 엄홍길 대장이 이끄는 드론 수색팀이 현지시간 21일 네팔 안나푸르나 눈사태 사고 현장에서 1차 수색에 나섰으나 눈 속에서 열을 감지해내는 데 실패했습니다.


수색에 활용된 2대의 드론은 KT가 지원한 것으로, 열 감지 카메라와 줌 기능이 있는 카메라가 장착돼있어 눈 속 4m 깊이까지 사람의 체온 같은 적외선을 감지해 낼 수 있습니다.


실종 5일째 수색에서 열 감지에 성공하지 못함에 따라 실종자들의 생존 가능성은 갈수록 희박해지는 상황을 맞게 됐다고 전문가들은 설명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