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직원폭행 논란' 가상화폐거래소, 특수강도 혐의 피소 01-20 10:27


회사 실소유주가 직원을 때리고 금품을 갈취한 혐의를 받고 있는 가상화폐거래소에서 실소유주와 임직원들이 비슷한 혐의로 또 고소를 당해 경찰 수사를 받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가상화폐거래소 A사의 전직 직원들이 실소유주 등 임원진을 특수강도와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고소한 사건을 수사 중입니다.


A사 실소유주 B 씨는 지난해 1월 술병으로 직원 C 씨의 머리를 내리치는 등 폭력을 가하고, 다른 임원을 시켜 C 씨를 폭행하게 한 뒤 9,300만원을 뜯어낸 혐의로 피소됐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