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최현석 셰프 "휴대폰 해킹 피해 사실…전속계약 문제는 해결"

01-18 17:33


요리연구가인 최현석 셰프가 휴대전화 해킹 피해는 인정했지만, 전 소속사와의 갈등은 해결됐다고 주장했습니다.

최현석은 현재 소속사인 위플이앤디를 통해 2018년 8월께 휴대폰 해킹이 있었던 게 사실이라며 수사기관에 수사를 의뢰했으며 사건 종결로 통보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소속사 이적을 위해 계약서 위조에 가담했다는 의혹과 관련해서는 "지난해 법적 조치를 받은 바 있으나 이후 상호 합의 하에 합의서를 작성했고, 지금은 법적 조치가 취하됐다"고 말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