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동두천 美기지서 실수로 심야 공습경보 발령

12-28 09:21


성탄절 다음날인 그저께(26일) 밤에 동두천 미군기지인 캠프 케이시에서 '공습경보' 비상 경보가 실수로 잘못 울리는 일이 발생했습니다.


곧바로 오경보로 밝혀지긴 했지만 북한의 도발 우려가 고조돼온 가운데 일어난 일이어서, 한바탕 소동이 벌어졌습니다.


워싱턴포스트는 현지시간 27일 "북한이 달갑지 않은 성탄절 선물을 위협해온 가운데 한국의 미군기지에서 비상 경보가 잘못 울려 기지에 극심한 공포를 불러일으켰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번에 잘못 울린 공습경보는, 장병들에게 경계태세에 돌입하라는 경고 역할을 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