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영상] 도난당한 '생전 아빠의 마지막 용돈'도 찾아주는 'SNS의 힘' 12-06 14:20

(서울=연합뉴스) 말레이시아에서 10링깃(2천850원)짜리 지폐 한 장을 두고 영화 같은 기적이 벌어졌습니다.

지난달 30일 말레이시아 믈라카주에 사는 하이자 이자니라는 여성은 페이스북에 "10링깃짜리 지폐에 메시지가 적혀 있다"며 "지폐 주인을 꼭 찾아주고 싶다. 게시물을 널리 공유해달라"고 팔로워들에게 요청했는데요.

하이자가 게시물을 올린 지 불과 사흘만인 이달 3일, 놀랍게도 거의 10년 전 지폐에 메시지를 쓴 당사자와 연락이 닿았습니다. 네티즌들은 'SNS의 힘'이라며 박수를 보냈는데요.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죠.

<편집: 서정인>

<영상: Anne Malar Yesudass 페이스북>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