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날씨] 여전히 찬바람 '서울 5도'…밤 충청·호남 눈·비 12-04 12:46


[앵커]

낮에도 찬바람이 불겠습니다.

밤부터는 충청과 호남에 눈이나 비가 내리겠고 내일은 종일 영하권에 머무는 등 추위가 극심해지겠습니다.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구본아 캐스터.

[캐스터]

오늘 아침출근길에도 추위 때문에 고생하셨죠.

지금 하늘에서 햇볕은 분명히 쏟아지고 있는데 여전히 오들오들 떨릴 만큼 공기가 차갑습니다.

오늘 낮 기온 어제보다 올라가기는 합니다마는 그래도 중부지방 중심으로는 여전히 평년 수준 밑돌면서 많이 쌀쌀하겠습니다.

서울이 5도, 강릉이 8도, 대구가 10도에 그치겠습니다.

이렇게 공기는 다소 차갑겠지만 낮 동안 하늘 표정은 무난합니다.

구름만 가끔씩 많겠고요.

단 밤부터는 충청도와 호남을 중심으로 눈과 비가 오겠습니다.

눈은 1cm 안팎 또 비는 5mm 내외로 양이 많지는 않겠지만 도로가 미끄러울 수 있어 조심하셔야겠습니다.

그리고 오늘 밤 사이 북쪽에서 또 한번 찬 공기가 밀려오겠고요.

기온이 급격하게 떨어지겠습니다.

경기 북부와 강원도 일부에 한파특보도 내려지겠고 내일 아침 서울이 영하 5도, 철원은 영하 11도의 강추위가 예상되고요.

낮 기온 역시 종일 영하권에 머물면서 올 겨울 들어서 가장 낮겠습니다.

내일은 반드시 패딩을 챙겨입으셔야겠고요.

목도리와 장갑도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