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영상] 협상장 뜬 미국 방위비대표 "재고할 시간 주겠다" 11-19 17:19

(서울=연합뉴스) 제11차 한미 방위비분담 특별협정(SMA) 협상의 미국 수석대표인 제임스 드하트 국무부 선임보좌관은 19일 "유감스럽게도 한국 협상팀이 내놓은 제안은 공정하고 공평한 분담을 바라는 우리측 요청에 부응하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드하트 대표는 이날 SMA 협상 제3차 회의 종료 후 서울 용산구 남영동 주한미대사관 별관에서 발표한 성명을 통해 "우리의 위대한 동맹정신에 따라 양측이 상호 수용가능한 합의를 향해 나아갈 수 있는 새 제안이 나오길 희망한다"며 이같이 말했는데요.

드하트 대표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될 예정이었던 이틀째 일정이 약 1시간 만에 끝난 데 대해 "한국 측에 재고할 시간을 주기 위해 오늘 회담에 참여하는 시간을 단축했다"고 말해 미측 요청으로 회담이 조기 종료됐음을 밝혔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편집 : 손수지>

<영상 : 로이터>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