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영상] 방위비 협상 파행…"미국이 먼저 자리 떠나" 11-19 16:34

(서울=연합뉴스) 제11차 한미방위비분담 특별협정(SMA) 협상의 한국 수석대표인 정은보 방위비분담 협상 대사는 19일 "미국 측의 전체적인 제안과 저희가 임하고자 하는 원칙적 측면에서 상당한 차이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정 대표는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도렴동 외교부 청사 기자회견에서 '미국 측이 공정하고 공평한 분담을 요구하며 기존 SMA 틀에 벗어난 주장을 하는 데 대한 대응 방안'을 묻는 말에 이같이 답했는데요.

이날 회의는 당초 오후 5시께까지 예정돼 있었지만, 훨씬 일찍 종료됐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파행 끝에 회담이 끝났다"면서 "미국 측이 회담 종료를 원했다"고 말했다.

정 대표의 기자회견 영상 보시죠.

<편집 : 전석우>

<영상 : 연합뉴스TV>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