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영상] 미 국무부 고위직 미나 장…경력·학력 모두 가짜 11-14 17:49


(서울=연합뉴스) 미국 국무부 고위직에 오른 30대 한인 여성이 경력 부풀리기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미 MSNBC 방송은 13일 국무부 분쟁안정국 부차관보인 미나 장(35)이 학력과 경력을 부풀린 데다 자신을 주간 타임지 가짜 표지 인물로 만들었다고 폭로했는데요.


국무부와 장 부차관보는 아직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 영상으로 보시죠.


<편집: 이미애>
<영상: 연합뉴스 TV>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