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현장]'화성 8차' 윤 씨 "나는 무죄입니다" 11-13 17:38


화성연쇄살인 8차 사건의 범인으로 검거돼 20년간 '억울한 옥살이'를 했다고 주장해 온 윤모(52) 씨 측이 법원에 정식으로 재심을 청구했습니다.

윤 씨는 오늘(13일) 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관에서 기자회견을 연 뒤 수원지방법원에 재심청구서를 제출하고 자신은 '무죄'라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직접 들어보시겠습니다.

[영상취재 : 위유섭]
[영상편집 : 이현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