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낚시꾼 스윙' 최호성, 일본프로골프 헤이와 챔피언십 우승 11-10 17:50


'낚시꾼 스윙'으로 유명한 최호성이 일본프로골프 투어 헤이와 PGM 챔피언십에서 우승했습니다.


최호성은 일본 오키나와의 PGM 골프리조트에서 끝난 대회에서 합계 12언더파 272타로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습니다.


최호성은 우승 상금으로 4천만 엔, 약 4억2천만 원을 받았습니다.


지난해 11월 카시오 월드오픈에서 우승하며 일본프로골프 통산 2승을 거뒀던 최호성은 약 1년 만에 통산 3승을 달성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