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1%대 이자에도…투자처 못 찾은 돈 정기예금 몰려 11-10 13:45


신한·우리은행 등 5대 시중은행의 정기예금과 정기적금 등 저축성 예금의 잔액이 계속 증가하는 추세를 나타내고 있습니다.


은행업계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5대 은행의 정기예금·적금 잔액은 706조7,868억 원으로, 한 달 전보다 13조8,566억 원 늘었습니다.


642조7,746억 원이었던 지난 1월과 비교하면 9개월 새 64조 원가량 늘어난 겁니다.


현재 1년 만기 정기예금의 이자율이 연 1%대에 불과하지만 마땅한 투자처를 찾지 못한 자금이 은행의 정기예금과 적금으로 향하는 것으로 풀이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