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영상 | 북한 뉴스와 생활상을 담은 연합뉴스TV의 영상입니다.
 이전 화면으로

정부, 北주민 2명 추방조치…"16명 살인 연루"

송고시간 | 2019-11-07 21:15

[뉴스리뷰]

[앵커]

정부는 동해상에서 나포된 북한 주민 2명을 오늘(7일) 북측으로 추방했습니다.

이들은 우리 군에 나포되기 전 배 안에서 16명의 동료 승선원을 살해하고 도주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곽준영 기자입니다.


[기자]


북한 주민 2명이 나포된 건 지난주 토요일.

동해 북방한계선, NLL을 넘어 남하한 북한 오징어잡이 선박을 우리 해군이 이틀 간의 추적 끝에 붙잡았습니다.

그런데, 나포 닷새 만에 정부는 이들을 판문점을 통해 북측으로 추방했습니다.

조사 결과 이들이 흉악범죄자로 밝혀졌기 때문입니다.


<이상민 / 통일부 대변인> "이들은 20대 남성으로 동해상에서 조업 중인 오징어잡이 배에서 16명의 동료 승선원을 살해하고 도주한 것으로 파악되었습니다."

두 사람은 우리 해군에 제압된 직후 귀순 의사를 밝히기도 했지만 정부는 퇴거조치를 결정했습니다.

정부가 북한 주민을 조사한 뒤 추방형식으로 북측에 다시 인계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이상민 / 통일부 대변인> "살인 등 중대한 비정치적 범죄로 북한이탈주민법상 보호대상이 아니며, 우리 사회 편입 시 국민의 생명과 안전에 위협이 되고 흉악범죄자로서 국제법상 난민으로도 인정할 수 없다고 판단해…"

정부는 이들이 선장의 가혹행위로 3명이 공모해 선장을 살해하고 범행 은폐를 위해 동료 선원도 살해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설명했습니다.

다른 공범 1명은 우리 해군에 나포되기 전 북한에서 체포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편, 북한은 우리 정부가 개성남북연락사무소를 통해 추방 계획을 통보하자 하루 만에 인수 의사를 밝혔습니다.

연합뉴스TV 곽준영입니다. (kwak_ka@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