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가을, 국화 향기 속으로…익산 천만송이 국화축제 10-27 14:57


[앵커]

단풍과 함께 찾아온 또 다른 가을의 전령사 국화가 만개했습니다.

전북 익산에서는 천만 송이 국화축제가 막을 올렸는데요.

현장에 뉴스캐스터가 나가 있습니다.

박하윤 캐스터.

[캐스터]

네, 전라북도 익산에 나와 있습니다.

이곳은 지금 은은한 국화향으로 가득합니다.

보시는 것처럼 형형색색의 국화꽃이 만개하면서 장관을 이루고 있는데요.

그럼 먼저 이곳을 찾아주신 시민분과 인터뷰를 나눠보도록 하겠습니다.

<인터뷰 : 김효수·김윤희·김채율 / 전북 익산시>

<질문 1> 오늘 온 가족이 나온 것 같은데 어떻게 오게 됐나요?

<질문 2> 오늘 이렇게 오셔서 국화꽃 즐겨보시니까 어떤가요?

이렇게 휴일을 맞아 전국 각지에서 많은 시민들이 몰려들었습니다.

25일부터 진행된 이번 행사는 전라북도에서 가장 큰 규모의 국화 축제인데요.

꿈과 사랑의 나라로 떠나는 국화 여행을 주제로 올해로 16회째를 맞이합니다.

총 3만 천㎡규모의 행사장에는 오색빛깔 국화들로 가득합니다.

백제의 왕도 익산을 상징하는 미륵사지와 왕국리 5층 석탑을 국화꽃으로 재현해 냈고요.

국화로 만든 유라시아 희망열차 등 화려한 조형물이 설치돼있습니다.

또 특별 전시장에서는 다양한 모양의 국화분재를 만날 수 있는데요.

이렇게 볼거리가 많아서인지 휴일을 맞아 가을 추억을 남기려는 시민들의 발길은 점점 늘어나고 있습니다.

또 행사 기간 내내 동춘 서커스 등 다양한 공연은 물론 체험행사도 진행되고요.

밤이 되면 LED 조명이 더해진 화려한 야경이 펼쳐지는데요.

이번 축제는 다음 달 3일까지 진행되니까요.

깊어가는 가을 더 늦기 전에 이곳에 오셔서 은은한 국화향에 즐거운 추억을 만들어 보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전북 익산에서 연합뉴스TV 박하윤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