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선사시대로의 '시간 여행' 10-13 13:14


[앵커]

화창한 휴일 어떻게 보내고 계신가요?

잠깐이라도 나들이 떠나고 싶은 분들 많을텐데요.

서울에서는 6천년 전 신석기인들의 행복한 일상을 체험할 수 있는 특별한 축제가 열리고 있습니다.

현장에 뉴스캐스터가 나가 있는데요.

현장 연결하겠습니다.

남유진 캐스터.

[캐스터]

이곳은 지금으로부터 6000여 년 전에 신석기인들이 생활했던 공간입니다.

마치 타임머신을 타고 시간여행을 온 듯한 광경이 펼쳐져 있는데요.

오늘 이곳에서는 선사문화축제가 열리고 있습니다.

지금으로부터 6000여 년 전 신석기 문화를 체험해 볼 수 있는데요.

올해로 24회째를 맞고 있는 이번 축제는 서울 암사동 유적에 살았던 신석기인들의 일상을 3일간의 독특한 축제로 담아냈습니다.

불피우기와 새총체험, 매듭 묶기 등 신석기인들의 생활을 고스란히 느껴볼 수 있고요.

신석기 시대에 널리 사용됐던 빗살무늬토기를 직접 빗고 장작불에 구워보는 체험도 즐기고 있습니다.

또 신석기 고고학 체험스쿨에서는 움집만들기와 사냥 어로 체험 등을 통해 신석기 시대 유적의 역사적 가치와 의미를 되새겨볼 수 있습니다.

축제 마지막날인 오늘은 선사시대 지식을 겨루는 초등학생 대상 선사 골든벨 퀴즈쇼도 진행되고요.

저녁에는 폐막식과 함께 인기가수들의 공연과 피날레 불꽃쇼가 펼쳐지겠습니다.

시간이 되신다면 아이들과 함께 이곳에서 다양한 선사시대 체험 즐겨보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서울 암사동 유적에서 연합뉴스TV 남유진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