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포토무비] 등골 휘는 황혼 육아, 이대로 괜찮은가?

2019-10-02 08:00

맞벌이 가정이 늘면서 60~70대 조부모가 손주 양육을 떠맡는 '황혼 육아'는 어제오늘의 일이 아닙니다. 자녀를 결혼시킨 후 자신만의 인생을 즐기고 싶은 노년층에게는 육체적·정신적으로 새로운 부담입니다. 손주 보느라 골병드는 황혼 육아의 실태를 알아봅니다.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