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영상] '살인의 추억' 실제 형사 하승균 "용의자 만나러 가겠다" 09-19 16:39

(서울=연합뉴스) 화성연쇄살인사건 당시 수원경찰서 형사계장으로 재직했던 하승균(73) 전 총경은 유력 용의자가 특정됐다는 소식을 접하고 19일 사건 브리핑이 열린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을 직접 찾았습니다.

그는 봉준호 감독의 영화 '살인의 추억'에서 배우 송강호가 주인공 역을 맡은 박두만 형사의 실제 모델이기도 한데요.

하 전 총경은 "사건 공소시효가 만료돼 진범을 잡더라도 처벌을 못 한다고 한다"며 "용의자의 실제가 밝혀져 기분이 좋기도 하지만, 화가나 잠을 제대로 못 잤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현재 다른 범죄로 수감 중인 그를 만나러 교도소 면회를 할 생각"이라며 "목격자의 진술과 당시 자료가 내 머릿속에 다 있다"며 "(내가 그려온 범인이 맞는지) 직접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죠.

<편집 : 박서진>

<영상 : 연합뉴스TV>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