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당정, 檢공보준칙 개정 추진…野 "조국 보호 꼼수" 09-16 09:04


더불어민주당과 정부가 검찰의 피의사실 공표를 제한하기 위해 법무무 훈련 개정에 나서기로 했습니다.


당정은 이번주 국회에서 회의를 열고 법무부 훈령인 '수사공보준칙'을 손질해 검찰 수사 내용의 언론 공개를 까다롭게 바꾸는 방안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이에 자유한국당은 조 장관 수사를 밀실에서 하겠단 꼼수라고 비판했습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수사상황 브리핑을 막고 조 장관과 배우자를 포토라인에 서지 못하게 하겠다는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