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주광덕, 조국 자녀 서울대 인턴증명서 의혹 수사 의뢰 09-08 18:18


자유한국당 주광덕 의원은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자녀의 서울대 공익인권법센터 허위 인턴경력 의혹에 대해 검찰에 수사를 의뢰한다고 밝혔습니다.


주 의원은 기자회견에서 "조 후보자 딸과 아들의 인턴 증명서가 가짜일 가능성이 높아 공개적으로 수사를 요청한다"고 말했습니다.


주 의원은 2006년부터 최근까지 발급된 28장의 인턴 증명서 중 조 후보자 아들의 증명서만 센터 직인이 찍히는 등 다른 형태를 보인다면서, 로스쿨 지원을 위한 조작 가능성을 제기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