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인도에 기술자료 유출' 현대차 협력업체 부사장 구속 09-02 09:35


현대·기아자동차의 기술 자료를 몰래 빼돌려 인도 회사에 넘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협력업체 부사장이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고 법정구속됐습니다.

서울중앙지법은 부정경쟁방지법상 영업비밀 국외누설 등의 혐의로 기소된 협력업체 부사장 김 모 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습니다.


완성차 업체에서 20여년 근무한 경력이 있는 김 씨는 2013년 1월 차종 개발에 참조하겠다며 현대차 직원에게 기아차의 '모닝' 관련 정보 등을 받아 인도 업체에 넘긴 혐의를 받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