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러시아 여객기 230여명 태운 채 옥수수밭에 동체 착륙 08-16 07:37


러시아 모스크바 인근에서 현지시간 15일 승객과 승무원 등 230여명을 태운 여객기가 이륙 직후 새 떼와 충돌해 엔진에 화재가 발생하자 비상착륙했습니다.


다행히 사망자는 나오지 않았습니다.


타스 통신에 따르면 크림반도 도시 심페로폴로 가기 위해 모스크바 동남쪽 쥬코프 공항을 이륙한 우랄항공 소속 여객기가 이륙 직후 새 떼와 충돌했습니다.


기장은 동체 착륙을 결정하고 엔진을 모두 끈 뒤 착륙기어를 내리지 않은 채로 활주로에서 약 1km 떨어진 옥수수밭에 여객기를 착륙시켰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