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일본 브랜드 카드결제 반토막…유니클로 70% 급감 08-15 14:04


일본 제품 불매운동의 영향으로 한 달 새 일본 유명 브랜드 제품의 소비가 절반으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금융감독원이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이태규 바른미래당 의원에게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신한카드 등 8개 카드사의 국내 주요 일본 브랜드 가맹점 신용카드 매출액은 6월 마지막 주 102억3,000만원에서 지난달 넷째 주 49억8,000만원으로 급감했습니다.


브랜드별로는 유니클로의 매출액이 70% 줄었고, 무인양품이 58%, ABC마트가 19%의 감소폭을 보였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