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법원, 구급차 훔쳐 질주한 유튜버 집행유예 선고 07-24 07:08


구급차를 훔쳐 달아나다 경찰에 붙잡힌 30대 유튜버가 1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 받았습니다.


서울동부지법은 자동차 불법사용·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36살 김모씨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김씨는 지난 2월 서울 송파구 한 도로에서 구급대원들이 현장 조치하는 틈을 타 119구급차에 올라탄 뒤 12km가량을 달리다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당시 경찰 조사에서 김씨는 "정신병원에 가기위해서"라고 진술했지만 이후 "유튜브에 영상을 올리려는 의도도 있었다"고 실토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