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강화도까지 '붉은 수돗물'…피해 학교 149곳 06-14 18:01


지난달 30일 인천 서구와 중구 영종도를 중심으로 발생한 인천 붉은 수돗물 사태가 보름째 이어지고 있습니다.


인천시교육청에 따르면 오늘(14일) 오전 기준 붉은 수돗물 피해를 본 학교는 이틀 전보다 11곳 늘어난 149곳으로 집계됐습니다.


그동안 별다른 피해가 없었던 강화군 내 학교에서도 전날 의심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현재 피해 학교 149곳 가운데 84곳이 생수를 사들여 급식하고 있으며, 14곳은 급수차를 지원받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