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영상] '눈물의 최후진술' 박유천 "큰 죄 지었다"…징역 1년6월 구형 06-14 16:55

(서울=연합뉴스) 검찰이 마약 투약 혐의로 구속기소 된 가수 겸 배우 박유천(33) 씨에게 징역 1년 6개월에 추징금 140만원을 구형했습니다.

황토색 수의를 입고 밝은 갈색으로 염색한 모습의 박 씨는 재판 진행 도중 고개를 숙이고 있다가 최후진술에 이르러 눈물을 쏟았습니다.

박 씨는 최후진술에서 "구속된 이후 가족과 지인이 면회올 때마다 눈물을 흘리는 모습을 보면서 큰 죄를 지었다고 진심으로 느꼈다"라며 "죄를 모두 인정하면서 누구를 원망하거나 미워하는 마음 대신 죄송하다는 마음을 갖겠다"라고 말했습니다.

박 씨는 지난 2∼3월 옛 연인인 황하나 씨와 함께 3차례에 걸쳐 필로폰 1.5g을 구매해 6차례에 걸쳐 투약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선고 공판은 내달 2일 열립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죠.

<편집 : 전현우>

<영상 : 연합뉴스TV>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