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원경환 서울경찰청장 "금품수수 사실 없어…법적대응" 05-21 12:22


원경환 서울경찰청장이 `함바 브로커' 유상봉씨에게 뇌물을 받았다는 의혹에 대해 전혀 사실이 아니라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원 청장은 오늘(21일) "민감한 시기에 다른 오해가 있으면 안되겠다는 생각에 입장을 간략히 말씀드린다"며 "무고죄로 강력히 법적대응 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서울동부지검은 지난달 유씨로부터 진정서를 접수받아 내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