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날씨] 맑고 큰 일교차…낮 서울 23도·대구 26도 05-21 09:45


오늘은 농작물이 자라서 약간의 곡식이 여무는 때 절기 소만입니다.

과거에는 보릿고개를 겪으며 힘겨운 때였는데요.

요즘에는 완연한 봄을 느끼기에 참 좋은 시기인 것 같습니다.

맑고 적당히 따뜻하겠습니다.

아침에는 경북 의성의 기온이 3.9도까지 떨어지는 등 쌀쌀했지만 한낮에는 의성이 26도, 서울도 23도까지 오르겠습니다.

하늘도 맑습니다.

현재 고기압권에서 높은 구름만 드문드문 지나고 있습니다.

다만 강원 남부 산지는 대기 불안으로 낮 한때 소나기 가능성 있고요.

강원도 산지에 계속해 강풍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오늘까지 바람이 강하게 불겠습니다.

대기질은 무난하겠지만 자외선 지수 높겠고요.

영남지방은 오존농도도 '높음' 수준을 보이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이 23도, 대구 26도, 전주와 광주, 대전 모두 24도로 어제보다 최고 5도가량이 높겠습니다.

물결은 동해 중부 먼 바다에서 높게 일겠고 또 오늘까지 바닷물 높이가 높겠습니다.

점점 더워지겠습니다.

당분간 맑은 가운데 따뜻한 바람이 유입되면서 주 후반 금요일쯤 서울의 기온 30도, 대구는 폭염 특보 기준인 33도까지 오를 전망입니다.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김지은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