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영상] '장자연 사건' 또 미제로…"수사미진·외압 확인" 05-20 18:20


(서울=연합뉴스)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고(故) 장자연 씨 사망을 둘러싼 여러 의혹에 대해 13개월간 조사한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장씨가 친필로 자신의 피해 사례를 언급한 문건은 대체로 사실에 부합하지만, 가해 남성들을 이름을 목록화했다는 '장자연 리스트' 존재 여부는 진상규명이 불가능하다고 봤는데요.

또 여러 의혹을 검·경이 부실하게 수사했고, 조선일보가 수사 과정에 외압을 행사한 사실도 있다고 결론 내렸습니다.

<편집 : 김혜원>

<영상 : 연합뉴스TV>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