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황교안 참배 때 대통령 화환명판 땅바닥에…"한국당원 소행 정황" 03-23 09:30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국립대전현충원 천안함 용사 묘역을 참배할 때 문재인 대통령 화환 명판이 땅바닥에 놓여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어제(22일) 서해수호의 날을 맞아 천안함 용사 묘역을 찾았고, 1시간 뒤 황 대표가 이곳을 참배했을 때 이같은 일이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문 대통령과 이 총리의 명판은 황교안 대표가 이동한 후에야 제자리를 찾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현충원 측은 "한국당 대전시당 소속 여성이 저지른 소행으로 보인다"며 정확한 당시 상황을 확인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