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영상] 검찰과거사위 '김학의·장자연 사건' 재조사 2개월 추가 연장 03-19 11:47

(서울=연합뉴스)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활동기간을 오는 5월 말까지로 2개월 추가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성 접대 의혹 사건과 배우 고(故) 장자연씨 관련 사건을 제대로 수사하지 않고 덮었다는 의혹이 증폭되는 가운데 제대로 된 진상규명을 하지 않으면 또 다른 의혹의 불씨만 낳을 것이란 판단에서인데요.

다만 조사 과정에서 과거 범죄혐의를 입증할 만한 사실이 새로 드러난다 하더라도 재수사 및 처벌로 이어지기까지는 공소시효 문제 등 넘어야 할 현실적인 장벽이 있다는 게 법조계의 판단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죠.

<편집: 박서진>

<영상: 연합뉴스TV>


광고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