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5·18 망언' 한국당 의원들 서울 영등포경찰서에서 수사 02-21 12:31


검찰이 자유한국당 의원 등의 '5·18 망언 논란'과 관련해 서울중앙지검, 서울남부지검 등에 접수된 고발 사건을 병합하고 이를 경찰에서 수사한다고 밝혔습니다.


서울남부지검은 시민단체 등이 자유한국당 김진태ㆍ이종명ㆍ김순례 의원과 지만원 씨 등을 명예훼손, 사자명예훼손 혐의로 고발한 사건을 서울 영등포경찰서에서 수사하도록 지휘했다고 전했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고발 사건은 남부지검 1건, 중앙지검 4건 등이며 통상 명예훼손 사건을 경찰에서 수사해온 전례에 따랐다"고 설명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