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로이터 "김정은, 25일 베트남 도착…베트남 주석과 회담" 02-17 20:24

[뉴스리뷰]

[앵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오는 27일에서 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제2차 북미정상회담을 할 예정입니다.

그런데 김 위원장은 이에 앞서 25일 베트남에 먼저 도착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효섭 PD입니다.

[리포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차 북미정상회담 시작을 이틀 앞둔 25일 베트남에 도착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로이터통신은 김 위원장의 일정에 정통한 3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이같이 전했습니다.

로이터는 또 김 위원장이 도착 당일인 25일 응우옌 푸 쫑 베트남 국가주석과 만날 예정이라고도 소개했습니다.

쫑 주석은 25일부터 27일까지 캄보디아와 라오스를 방문할 예정인데 출국에 앞서 김 위원장을 먼저 만난 뒤 순방에 나선다는 것입니다.

로이터는 또 김 위원장이 베트남 관료들을 만나고 하노이 인근 박닌성의 생산기지와 하노이 동쪽 항구도시 하이퐁 등도 방문할 계획이라고 소개했습니다.

이대로라면 김 위원장은 트럼프 대통령과의 2차 정상회담에 앞서 베트남을 국빈방문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다른 베트남 정부 소식통은 연합뉴스에 "김 위원장이 2차 북미정상회담 이후에 국빈 방문한다는 얘기를 들었다"면서 "어떤 정보가 더 정확한지는 지켜봐야 할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공산당 일당 체제인 베트남 정부는 정상외교 일정을 보통 행사가 임박해서 공개합니다.

이 때문에 김 위원장의 구체적인 베트남 방문 시기는 다음 주중에야 공식 발표될 것으로 보입니다.

연합뉴스TV 김효섭입니다.

rao@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