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베트남, 북미정상회담 앞두고 주요시설 경호 강화 02-17 13:09


27일과 28일로 예정된 제2차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베트남이 개최지인 하노이 시내 주요시설에 대한 경호를 강화할 방침입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하노이 경찰 당국은 북미정상회담의 성공 개최를 위해 공항과 역 등 주요 시설을 대상으로 24시간 순찰을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경찰은 또 정상회담을 앞두고 발생할 수 있는 각종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96개 순찰조를 파견해 매일 밤 11시부터 다음날 새벽 5시까지 순찰을 벌이기로 했으며 이를 위해 추가 인력 파견을 요청할 계획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