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상] "미투 아닌 불륜"…안희정 부인, 2심 판결 정면 비판 02-14 18:06

(서울=연합뉴스) 비서 성폭행 혐의로 2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은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부인 민주원씨가 "이번 사건은 용기 있는 '미투'가 아니라 불륜 사건"이라며 김지은씨와 그의 말을 믿어준 2심 재판부를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민씨는 14일 새벽 자신의 페이스북에 그간의 심경과 2심 판단에 대한 비판을 쏟아냈는데요. 자세한 내용 영상으로 보시죠

<편집 : 이미애>
<연합뉴스 TV>


광고
배너
배너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