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여직원 성추행 혐의 호식이치킨 전 회장, 오늘 1심 선고 02-14 07:12


서울중앙지법은 오늘(14일) 강제추행 혐의로 기소돼 징역 1년6개월이 구형된 치킨 프랜차이즈업체 '호식이두마리치킨' 최호식 전 회장의 1심 선고 공판을 엽니다.


최 전 회장은 2017년 서울 강남구 청담동의 일식집에서 20대 여직원과 식사하다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습니다.


최 전 회장 측 변호인은 사건 목격담이 급속도로 퍼지자 수사당국이 피해자와 합의 상태이던 피고인을 무리하게 수사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